​미래파

Detail

​곽비누, 이아름, 한진원(표지 디자인)

Year

2022

Location

Seoul, Korea

Share

  • Instagram

시작할 때는 미래에 대해 썼다.

시간이 지나자 우리가 쓴 미래 모두 실시간으로 과거 및 현재가 되었다.

미래를 기록하며 느낀 점은 과거-현재-미래가 그다지 다르지 않다는 것이다. 

이 책은 다시 누군가의 과거-현재-미래가 될 것이다.

그러므로 <미래파>는 일종의 약속이다.

그 약속은 다음과 같다.

“우리는 우리가 상상한 미래에서 살 것이다.

그곳에서는 헤어진 사람들이 다시 만난다.

작고 약한 것들이 살아남는다.

우리가 우리로 존재한다.”

책목업2.png
미래파_내지1.jpg
미래파_내지2.jpg